본문 바로가기

고쿠라3


친구들과 함께하는 3박 4일 큐슈 여행기 - 4일차 #9. 고쿠라 2019.04.07 다시 고쿠라로 돌아간다. 하카타로 돌아가기 위해서는 고쿠라에서 출발하는 열차를 타야 하기 때문인데 그 전에! 이번 여행의 꽃! 아루아루 시티에서 피규어를 사기 위해서! 하지만 사진은 아무 것도 없다. 딱히 찍지 말라는 표식은 없었지만 원래 피규어 파는 곳에서 사진 찍는 건 불문율로 금지되어 있기 때문에 그냥 열심히 아이쇼핑 및 폭풍 카드 결제를 했을 뿐이다. (이 날 이 곳에서의 지출은 대략 30만원 정도... 피규어 8개...) 사고 싶었던 피규어는 못 샀지만 의외의 득템을 했기 때문에 기분 좋게 하카타로 돌아올 수 있었다. 기차 사진은 고쿠라 역에서 하카타 역으로 돌아올 때 탄 신칸센 노조미. 고쿠라 역에 돌아올 때 사진을 찍었어야 했는데 찍지 못 해 아쉽다. 2019. 4. 14.
친구들과 함께하는 3박 4일 큐슈 여행기 - 4일차 #4. 고쿠라 성 2019.04.07 원래는 고쿠라 성은 시간이 안 될 것 같아 안 가려고 했는데 왠지 시간이 남을 것 같아 겉만 보고 오기로 했다. 어차피 성 내부는 다 거기서 거기겠지... 박물관이라거나. 시로야 베이커리. 저 왼쪽 크림이 들어있는 빵이 메인인 것 같다. 처음에 블로그에서 보고 우와, 이거 뭐야? 가격 대비 완전 혜자! 라고 생각 했는데 실물 사이즈를 보고 응......? 그럼 그렇지. 라고 생각했던 녀석. 메론빵은 흔한 메론빵. 고쿠라 성을 대충 둘러보고 모지코 역으로 간다. 사람도 많고 길도 좁은데 푸드 트럭들로 다 막혀있고 정신이 하나도 없었다. @_@ 근데... 구글 놈 찾아보니까 니시고쿠라 역으로 가서 뭐 어떻게 가라고 되어 있었는데 그냥 고쿠라 역으로 가도 될 것 그랬다. 2019. 4. 14.
친구들과 함께하는 3박 4일 큐슈 여행기 - 4일차 #3. 고쿠라 역으로 2019.04.07 유후인에서 고쿠라 역까지는 2시간 30분 정도가 걸린다고 한다. 가는 법도 복잡(?)시러워서 유후인 역에서 오이타 역으로 이동한 후, 오이타 역에서 다시 특급 소닉을 타고 고쿠라 역으로 가야 한다. 복잡하다기보다 멀다. 어휴. 달리고 달려 고쿠라 역에 도착. 여기도 마찬가지로 코인 락커가 만땅이라 코인 락커 찾는데 고생 좀 했다. 2019. 4.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