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해외여행/2019.12-하노이

첫 베트남, 하노이 3박 5일 여행기 - #20. 롱비엔 철교

2019.12.14


하노이의 롱비엔 철교는 하노이 동쑤언 시장과 하노이 롱비엔 시장을 가로지르고 있는 철교다.


하노이 롱비엔 시장까지는 가보지 않았는데 구글 지도로 봤을 때 그런 느낌인 것 같다.


그나저나 이게 롱비엔 역을 지나서 있는 철교라서 롱비엔 철교인 건가?


하노이에서 본 최고 인성러.


베트남 하노이를 여행 하면서 본 최고의 인성러다.


하노이 동쑤언 시장에서 하노이 롱비엔 시장으로 가는 길에 있는 좁은 골목인데


저기다가 차를 세워놓고 어딘가로 가버렸다. 인성 상타취;



뒤에는 차들과 오토바이들이 무한 빵빵!


롱비엔 철교로 가는 길.

저 앞에 보이는 것이 철로다.

굴다리를 지나서...

느낌 있다.


역시 여행을 나오면 무엇이든지 멋있어 보이고 분위기 있어보이는 게 맞는 것 같다.


우리집 옆 중랑교 하천에도 이거랑 똑같이 생긴 굴다리가 있는데 (-_-)


거기 지나면서는 분위기는 개뿔, 어우 음산해 이러면서 다니는데


역시 여행을 나와서 그런지... 모든 것이 멋있어 보인다.


석양이 지는데 캬... 멋있다~

이 쪽으로 올라가면 롱비엔 역을 지날 수 있다.

이 쪽으로 걸어가는 건 줄 알았는데 아니었다.

저 아저씨 원래 없었는데 갑자기 튀어나와서 가운데 떡하니 ㅠㅠ

너무나도 베트남 스러운 모습.


여기에서 사진을 좀 찍고 싶었는데 역시 철로라서 그런가


저 역무원 아저씨가 계속 호루라기 불면서 나가라고 손짓을 한다.


그래서 할 수 없이 이 정도만 찍고 나가기로 했다.


저 아저씨가 안 나왔으면 사진이 더 좋았을텐데 아까비~



원래는 저 아저씨 없었는데 우리가 철로 위로 올라가니까


갑자기 어디서 튀어나오더라...


생각보다 엄청나게 깔끔한 롱비엔 역.

롱비엔 스테이션.

그 뒤로는 다시 오토바이 천국.

철교를 건너보기로 한다.

롱비엔 철교 옆에도 엄청난 수의 오토바이가 달리고 있었다.

역시 남는 건 셀카 뿐.

길이 이렇게 넓은데 차선이 없다.

파인애플이 우와...

여길 넘어가면 더 이상 하노이가 아니다.

석양이 지고 있다.

마침 기차가 지나간다.

저 커플은 지갑을 분실했는지 계속 wallet 어쩌고 저쩌고.

이 철교 무섭다.


너무 많이 건너가면 또 답이 없을 것 같아 여기까지만 오기로 했는데 여기 진짜 무섭다.


바닥은 덜컹덜컹 거리지, 저렇게 막 틈새는 벌어져 있지.


콘크리트 타일이 부서지면 그냥 밑으로 떨어지는 거다.


난 진짜 사실 이런 곳 너무 무섭다.


세월을 간직한 철교.

멋있다~

다시 그랩을 잡으러...


하노이 롱비엔 철교도 둘러봤으니 다음 목적지인 하노이 호안끼엠 호수로 향한다.


하노이에 왔으면 모든 것이 호안끼엠으로 통한다더니 진짜 호안끼엠 호수 근처로 엄청 많이 간 것 같다.



#베트남 #베트남여행 #하노이 #하노이여행 #롱비엔 #롱비엔역 #롱비엔철교

#베트남 3박 5일 자유 여행 #하노이 3박 5일 자유 여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