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해외여행/2019.01-도쿄

엄마와 다녀온 2박 3일 도쿄 여행 - #13. 하코네, 하코네유모토역 근처 거리

2019.01.14


하코네유모토 역 주변 근처에는 과연 관광지답게 쇼핑가가 쭉 늘어서있다.


그래도 엄청나게 많이 있는 건 아니고 그냥 여기가 관광지다 라고 구색은 낼만한 정도?


1~2시간 정도면 충분히 여유있게 구경할 수 있을 거라고 본다. 


엄마랑 나는 30분도 안 걸렸다. -_-


하코네유모토 역.

개인적으로 이런 색상의 다리를 좋아한다.


개인적으로 이런 느낌의 다리를 너무 좋아하는데 특별한 이유는 없다.


그냥 예뻐보여서 좋아한다.


이런 하천도 너무 좋아한다.

사실 중랑천과 큰 차이는 없다.


위와 같은 느낌의 하천도 좋아하는데 사실 중랑천도 이거랑 별 차이 없다.


그래서 중랑교를 건너다니면서도 툭하면 하천을 구경하다 오곤 한다.


그냥 멍하니 보고 있는 것만으로 속세의 걱정이 날아가는 느낌이라고나 할까. (-_-)


깔끔한 거리.

대략 여기까지만 왔다가 뒤돌아갔다.

저 멀리에도 뭔가 있기는 하지만~

우리는 돌아간다.

다시 돌아온 하코네유모토 역.


여전히 나나 엄마나 뭔가를 사지는 않았기 때문에


관광은 대충 30분 정도로 끝 마치고 다시 역으로 돌아왔다.


저번에 못 올라와봤던 계단을 올라왔다.

여러가지 에끼벤이 있다.

특급 로망스카!하코네에 어서오세염.


원래는 위의 에끼벤을 사서 로망스카 안에서 먹을 생각이었지만


아침이 아직 소화가 덜 되기도 했고 해서 그냥 간단하게 로망스카 안에서 간식이나 사먹었다.


근데 옆자리 일본인들 진짜 스고이하게도 로망스카를 탄 1시간 30분 내내 무언가를 먹고 술을 마시고 -_-


맛있는 냄새가.... 힝.....



#일본 #일본여행 #하코네 #하코네유모토역 #로망스카